경기도여성가족재단 경영혁신 '주니어 보드' 운영
경기도여성가족재단 경영혁신 '주니어 보드'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여성가족재단이 MZ세대(1980~1990년대 밀레니얼 세대와 1990~2000년대 Z세대를 총칭) 젊은 직원들의 경영 참여 확대와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주니어 보드’를 운영한다.

‘주니어 보드’는 20~30대 직원 6명으로 구성된 토론 모임이다.

다음 달 첫 번째로 열리는 ‘주니어 보드’ 모임에서는 재단 브랜드 인지도 강화에 대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유한다. 공유된 아이디어는 재단 소통회의에서 발표, 실제 업무도 적용될 방침이다. 재단은 자율적인 토론 주제와 주니어 보드끼리 자유로운 소통 방식을 갖춘 ‘자유 토론’을 이어갈 계획이다.

정정옥 경기도여성가족재단 대표는 “앞으로는 MZ세대 등 젊은 세대들과 융합할 수 있는 조직 문화를 계속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며 “직원 간 원활한 소통을 위해 다양한 방식을 계속 고민하겠다”라고 말했다.

정자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