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속한 비…프로야구 KTㆍSSG, 홈 개막전 나란히 우천취소
야속한 비…프로야구 KTㆍSSG, 홈 개막전 나란히 우천취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KBO리그 로고.

프로야구 KT 위즈와 SSG 랜더스의 홈 개막전이 나란히 우천취소됐다.

3일 한국야구위원회(KBO)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에 열릴 예정이던 KT와 한화의 수원 홈 개막전, SSG와 롯데의 인천 홈 개막전이 우천문제로 취소됐다. 취소된 경기는 추후 재편성된다.

당초 KT의 홈인 수원 KT 위즈파크에서 열릴 예정이던 한화전은 KT 소형준과 한화 김민우의 토종 투수 맞대결로 관심을 모았다. 양 팀 모두 왕조 건설과 리빌딩 시즌 원년이라는 동기가 부여된 상태라 팬들이 기대감을 갖던 경기였다.

아울러 SSG는 SSG랜더스필드에서의 롯데와의 홈 개막전이 창단 첫 홈 개막전이자 롯데와의 유통가 더비, 메이저리그 출신 추신수의 KBO리그 데뷔전, 다양한 창단 첫 홈 개막전 행사 등 이슈가 많았기 때문에 이번 우천취소가 아쉽다.

양 팀은 4일 오후 2시에 같은 장소에서 경기를 치른다.

권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