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빛나는 문화유산] 부계전도
[빛나는 문화유산] 부계전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계전도(釜溪全圖)는 1900년 모산 유원성(1851~1945)이 진주 유씨 문중의 산소를 표기하고자 안산 부곡 일대(현 상록구 부곡동237)를 부감법(俯瞰法)을 사용해 그린 지도다.

부계전도를 살펴보면 분묘가 있는 곳은 붉은 점을 찍어 표시하고, 땅은 자신의 것과 타인 소유를 표시했다. 지형도 위에는 후손들에게 부곡동의 토지와 산소를 철저하게 수호하도록 염원하는 발문이 적혀 있다.

「부계전도」는 1900년대 안산 부곡 지역의 지형·산세·지명 등이 상세하게 세필로 기록돼 있다. 당시 부곡 지방의 지형 구조가 현재 어떻게 변모되었는가를 비교해 볼 수 있는 유일한 작품으로 가치가 있다.

문화재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