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의회 문체위, 경기체육 발전 위한 정담회 개최
道의회 문체위, 경기체육 발전 위한 정담회 개최
  • 김경수 기자 2ks@kyeonggi.com
  • 입력   2021. 04. 13   오후 6 : 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체육회 직원 참석한 가운데 최근 논란된 현안 등에 대해 논의
13일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가 경기도체육회 관계자와 정담회를 진행했다. 경기도의회 문체위 제공

경기체육의 미래와 혁신 방안 논의를 위한 정담회가 13일 오후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이하 문체위) 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정담회에는 최만식 문체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성남1), 채신덕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김포2), 지석환 위원(더불어민주당ㆍ용인1), 이인용 경기도 체육과장, 경기도체육회 직급별 직원 5명이 참석, 최근 도체육회를 둘러싼 각종 논란과 관련해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눴다.

정담회에서 도체육회 직원들은 ▲설립 추진 중인 경기체육진흥센터의 정확한 업무 명시 ▲추경을 통한 도체육회 인건비 6개월분 편성 ▲경영평가 미실시 재검토 ▲체육인을 위한 도체육회관 공간 활용 변화 등을 요구했다.

최만식 위원장은 “좋은 분위기에서 체육회 직원들과 열린 대화를 나눴다. 경기체육진흥센터 설립과 관련된 오해가 많은데 도체육회를 공중분해 시키려 한다는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니므로 오해하지 말았으면 좋겠다”며 “체육회가 내부 혁신할 수 있도록 주도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체육회 직원 간 불신이 팽배하다고 들었다. 직원들끼리 소통과 화합이 잘 됐으면 좋겠다”라며 “도의회는 언제든 소통할 준비가 돼 있다. 체육회 발전에 대해 의견이 있으면 적극 건의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경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