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의 문화유산] 논현포대
[인천의 문화유산] 논현포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현포대(論峴砲臺)는 인천 남동구 논현포대근린공원에 있는 인천시 유형문화재 제6호이다.

논현포대는 병인양요와 신미양요 등을 겪고 나서 경기 연안의 방어시설을 강화할 필요성을 절감한 정부의 명을 받은 어영대장 신정희와 강화유수 이경하가 경기 연안의 군사시설을 확충하면서 인천으로 들어오는 서양인들의 배를 막기 위해 1879년에 구축한 것이다. 축조당시의 명칭은 호구포대였으난 현재는 논현포대로 부르고 있다. 축조된 후 인근에 설치돼 있던 묘도포대, 제물포대 등과 함께 화도진(花島鎭)에 소속돼 있었으나 1894년 화도진이 철폐되면서 이 포대도 폐쇄된 것으로 추측된다.

이 포대가 원래 몇 개의 포좌(砲座)로 이뤄져 있었는지는 분명하지 않으나, 현재는 2개의 포좌만이 남아 옛 모습을 전하고 있다.

문화재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