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정장선 시장, 이재용 부회장 사면 건의
평택 정장선 시장, 이재용 부회장 사면 건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장선 페이스북 캡처

정장선 평택시장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사면을 건의했다.

정 시장은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지금 반도체전쟁이 한창이다. 이재용 부회장 사면을 정부가 강력히 검토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잘못이 있다면 반도체전쟁에서 이겨 갚도록 해야 한다. 기회를 주는 것도 하나의 용기이고 우리 사회의 결단”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부회장은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청탁과 함께 뇌물을 건넨 혐의 등이 유죄로 인정돼 징역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 받고 복역 중이다.

평택=정정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