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싱크홀 방지책…359.8㎞구간 지표투과 레이더 탐사
구리시 싱크홀 방지책…359.8㎞구간 지표투과 레이더 탐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는 앞으로 2년 동안 지하시설물 매설구간 359.8㎞에 대한 공동(空洞) 발생 여부 등을 파악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공동조사는 지표투과 레이더 탐사차량을 통해 이뤄진다.

지표투과 레이더 탐사차량은 도로 하부 지하시설물 매설구간 공동발생여부를 파악하고 공동발생 예상지점 발견 시 내시경 카메라를 통해 정확한 위치와 규모 등을 파악한다.

조사는 사전 조사(현장조사, 교통상황 파악), 1차 탐사 및 자료 분석(차량형 GPR 장비 활용), 2차 조사(천공 및 내시경 촬영 등)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시는 앞서 공동조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고 사업 추진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시는 특히 올해는 오는 8월 조기 준공을 목표로 사업비 2억원을 투입, 171.23㎞ 중 6~8차 국도 중심으로 조사한다는 방침이다.

시는 효율적인 안전점검과 예산절감 등을 위해 한국전력공사 등과 업무협약을 맺고 통합 공동조사로 진행한다.

안승남 시장은 “지난해 교문동 지반침하사고로 시민들이 싱크홀에 대한 불안감이 높아져 있는 만큼, 이번 공동조사를 통해 선제적으로 지반침하를 예방, 안전한 도로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