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병원서 수술 마친 환자 성추행 혐의…의정부 대형병원 20대 직원 입건
대형병원서 수술 마친 환자 성추행 혐의…의정부 대형병원 20대 직원 입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의 한 대형병원에서 직원이 수술을 마친 여성 환자를 성추행한 혐의로 입건됐다.

의정부경찰서는 준강제추행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월8일 의정부시의 한 대형병원에서 수술을 마치고 입원실로 이동한 여성 환자 B씨의 신체 부위를 만지는 등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는 수술실에서 입원실로 베드를 이동시키는 일을 했으며, B씨는 마취가 풀리는 상태에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병원 측은 사건이 불거진 뒤 용역회사 소속이던 A씨를 바로 해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최초 경찰 조사에서는 혐의를 인정했다가, 이후 변호사를 대동한 뒤 진술을 번복하며 혐의를 부인했다. 경찰은 당시 정황 등을 조사한 결과 A씨에게 혐의가 있다고 보고,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정민훈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