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노상서 지인에 흉기 휘두른 40대 외국인 검거
화성 노상서 지인에 흉기 휘두른 40대 외국인 검거
  • 채태병 기자 ctb@kyeonggi.com
  • 입력   2021. 05. 09   오후 2 : 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서부경찰서는 노상에서 지인에게 흉기를 휘두른 뒤 도주한 혐의(살인미수)로 카자흐스탄 국적의 40대 A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9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15분께 화성시 향남읍의 한 노상에서 같은 국적의 40대 B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크게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이 행인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도착했을 때 B씨는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었으며 A씨는 달아난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사건 발생 13시간여 만인 9일 낮 12시6분께 수원 영통구의 한 대학병원에서 싸움으로 입은 부상을 치료받으러 온 A씨를 검거했다.

현재 B씨는 큰 고비를 넘기고 의식을 회복한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가 이전에도 경찰 조사를 받은 적이 있어 그의 지인과 연락해 행방을 파악할 수 있었다”며 “B씨가 입은 상해의 정도가 중해 특수상해가 아닌 살인미수 혐의를 적용했다”고 말했다.

화성=채태병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