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미라클, 독립야구 경기도리그 4연승 선두 도약
연천 미라클, 독립야구 경기도리그 4연승 선두 도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수현 4안타 2타점 2도루 맹활약…고양 위너스에 10-3 완승
▲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연천군 미라클이 2021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에서 파죽의 4연승을 달리며 1위에 올랐다.

연천 미라클은 12일 파주 에이스볼파크에서 열린 고양 위너스와의 시즌 6차전서 10대3으로 승리, 4연승을 내달리며 5승 1패가 돼 선두로 나섰다.

미라클은 2회까지 팽팽한 투수전을 펼치다가 3회말 수비서 위너스 선두타자 안효범에게 중전안타를 내준 후 실책이 겹치면서 선취 2점을 빼앗겼다.

하지만 미라클은 6회초 선두타자 이희준의 내야안타에 이어 연속 볼넷으로 만든 1사 만루서 임도경의 밀어내기 볼넷과 신우영의 2타점 적시타로 3대2 역전에 성공했다.

이어 미라클은 7회 선두타자 이상민의 2루타를 시작으로, 최수현의 안타와 연속 볼넷으로 만든 1사 만루서 김시우의 밀어내기 볼넷, 이주영의 2타점 좌전안타로 3점을 추가했다.

미라클은 8회에도 안타 1개와 볼넷, 상대 실책 등을 묶어 2점을 추가하고, 9회에도 2사 만루서 최수현의 적시 2루타로 2점을 보태 9회말 1점을 만회하는 데 그친 위너스를 크게 따돌렸다.

리드오프 최수현은 6타수 4안타, 2타점, 2도루의 맹활약을 펼쳤다.

한편 이날 파주 챌린저스는 5경기 연속 무패(4승1무)를 달리던 광주 스코어본하이에나들을 9대5로 꺾었고, 시흥 울브스는 성남 맥파이스를 10대5로 눌렀다.

황선학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