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여자화장실서 불법 촬영한 10대 입건
경찰, 여자화장실서 불법 촬영한 10대 입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여자 화장실에서 여성의 신체를 몰래 찍은 혐의(성폭력처벌법 위반)로 10대 A군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지난 14일 오후 11시30분께 계산동 상가 건물에 있는 여자화장실에서 휴대전화를 이용해 20대 여성 B씨의 신체를 불법으로 촬영한 혐의다.

조사결과 A군은 미리 여자화장실에 들어가있다 옆칸에 손님이 오자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B씨는 위에서 사진을 찍는 소리가 들려 관련 내용을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이 A군을 붙잡았을 때는 이미 휴대전화에서 B씨의 사진을 지운 상태인 것으로 파악됐다. A군은 경찰에 “B씨의 사진을 이미 삭제했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A군의 휴대전화의 포렌식 분석을 맡긴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포렌식 결과가 나오면 A군과 B씨 등을 불러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할 계획”이라며 “정확한 사건 경위는 확인해줄 수 없다”고 했다.

이승욱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