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 영화 흥행 이을까…[아사다 가족] 29일 개봉
가족 영화 흥행 이을까…[아사다 가족] 29일 개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사다 가족 장면

또 한 편의 가족 소재 영화가 찾아온다. 오는 29일 개봉하는 나카노 료타 감독의 신작 <아사다 가족>이다.

<미나리>, <내겐 너무 소중한 너>, <아이들은 즐겁다> 등에 이어 또 한 번 가족 영화 흥행을 일으킬지 주목된다.

영화는 독특한 가족사진으로 화제를 모은 아사다 가족의 이야기를 통해 가족의 의미를 되새기는 감동 실화다.

아버지를 닮아 어릴 적부터 사진 찍는 것을 좋아하던 마사시는 사진전문학교에 진학하고, 졸업작품으로 가족들과의 행복한 시간을 재현한 사진을 찍는다.

독특한 가족사진으로 주목받게 된 마사시. 타카하라 가족을 시작으로 전국 각지를 돌며 특별한 가족사진을 찍어준다. 그러던 어느 날, 타카하라 가족이 사는 마을에 쓰나미가 덮쳤다는 소식이 들린다.

아사다 가족 스틸컷
아사다 가족 스틸컷

그들을 찾기 위해 마을로 간 마사시는 버려진 사진을 세척하는 봉사를 통해 마을 사람들과 소통하며 가족의 의미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게 된다.

나카노 료타 감독은 <행복 목욕탕><조금씩, 천천히 안녕> 등 가족 영화로 국내 관객들의 지지를 받아왔다. 이번 신작 <아사다 가족>은 제44회 일본 아카데미상 우수 여우조연상 수상을 비롯해 8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됐으며 제36회 바르샤바 국제영화제 넷팩상 수상,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초청 등 국내외에서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일본 국민 아이돌 ‘아라시’ 멤버 니노미야 카즈나리와 <조제, 호랑이 그리고 물고기들>의 츠마부키 사토시가 형제 역할을 맡아 완벽한 연기 호흡을 선보인다. 전체 관람가.

정자연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