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을 안 갚고 잠수를 타?” 10대 미성년자 납치 폭행 혐의 피의자 긴급체포…공범 2명 추적 중
“돈을 안 갚고 잠수를 타?” 10대 미성년자 납치 폭행 혐의 피의자 긴급체포…공범 2명 추적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빌려간 돈을 갚지 않는다는 이유로 10대 미성년자를 납치ㆍ폭행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와 함께 경찰은 공범 2명의 행방을 쫓는데 수사력을 집중하고 있다.

안산단원경찰서는 공동감금 및 폭행 혐의 등으로 A씨를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23일 밝혔다.

A씨는 친구 2명과 함께 이날 새벽 시간대 충남의 한 모텔에서 투숙 중이던 B군을 강제로 차에 태워 납치한 뒤, 안산 단원구 선부동의 자택에 감금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또 A씨 등은 B군을 상대로 폭력을 행사한 혐의도 받고 있다.

B군의 아버지로부터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날 오전 A씨 자택에서 그를 긴급체포했다.

A씨는 B군이 자신에게 돈을 빌리고 정해진 기한 내에 갚지 않고 종적을 감추자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A씨와 함께 범행에 가담하고 도주한 20대 남성 2명의 공범을 추적 중이다.

양휘모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