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폭염 속 아파트 이틀 연속 정전…430여 세대 불편
김포 폭염 속 아파트 이틀 연속 정전…430여 세대 불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지역 한 아파트단지에서 정전사고가 이틀 연속 발생,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27일 한국전력공사 인천본부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20분께 김포 감정동 한 아파트단지에 전기공급이 끊겼다.

사고는 해당 아파트단지 내 변압기 3개 중 1개에 불이 나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방대원들이 진화에 나서면서 불은 20여분만인 오후 9시45분께 꺼졌다.

그러나 복구작업이 밤새 이어지고 전기공급 재개가 더뎌지면서 주민 430여세대가 에어컨 등 냉방기기를 사용하지 못해 밤새 불편을 겪었다.

이날 감정동에선 새벽시간대 기온이 25도 이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났다.

이날 0시부터 오전 5시 사이 감정동 일대 기온은 27도 안팎을 기록했다.

아파트 총 5개 동 중 2개 동은 각각 이날 오전 4시45분과 5시15분 전기공급이 재개됐지만, 나머지 3개 동은 현재까지 전기공급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

이에 따라 200여 세대 주민들은 정전발생 12시간이 넘은 현재까지 불편을 겪고 있다.

이 아파트단지에선 앞서 지난 25일에도 정전사고가 나 주민들이 2시간 가까이 불편을 겪었다.

한전과 아파트단지 관계자들은 전기사용량이 급증하면서 해당 변압기에 불이 난 것으로 보고 복구작업 중이다.

한전 관계자는 “한전 설비에는 문제가 없었지만, 아파트단지 내 전력 사용량이 급증하면서 단지 내 변압기에 과부하가 걸린 것으로 파악됐다”며 “인력과 장비를 지원, 복구작업 중”이라고 말했다. 김포=양형찬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