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법인 유신학원 4년만에 정이사 체제로 전환
학교법인 유신학원 4년만에 정이사 체제로 전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원 임용 부적정 등 논란을 빚었던 학교법인 유신학원이 4년 만에 정이사 체제로 전환됐다.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4년간 임시 이사 체제로 운영된 유신학원 법인 운영을 정이사 체제로 전환했다고 29일 밝혔다. 유신학원은 지난 1972년 설립된 학교법인으로, 수원 유신고(39학급)와 창현고(42학급)를 운영하고 있다.

앞서 유신학원은 지난 2016년 도교육청 감사에서 교원 임용 부적정, 이사회 미개최 및 회의록 허위 작성, 임원 선임 절차 위반 등이 적발돼 당시 전ㆍ현직 임원 11명(이사 9명, 감사 2명)에 대한 취임 취소 처분을 받았다.

이후 도교육청은 지난 2017년 5월부터 4년간 유신학원에 임시 이사를 파견해 학내 구성원 의견을 반영한 운영 계획을 수립하는 등 법인 정상화를 추진해왔다.

지난 4월 사학분쟁조정위원회 의결에 따라 정이사 후보자 추천 작업을 진행한 끝에 전ㆍ현직 이사 협의체, 학교 운영위원회, 개방이사 추천위, 도교육청 등이 추천한 후보자 26명 중 12명을 정이사로 최종 선임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법인이 사립학교법을 준수하면서 투명하게 법인을 운영할 수 있도록 세심하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준상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