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시대 신수명ㆍ신속 묘, 의정부 향토문화재로 지정
조선시대 신수명ㆍ신속 묘, 의정부 향토문화재로 지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수명 묘

의정부 고산동 조선시대 신수명 묘와 신속 묘 등이 의정부시 향토문화재로 지정됐다.

의정부시는 지난달 22~25일 비대면 향토 문화재 보호위원회를 열어 신수명 묘와 신속 묘 등을 향토문화재 제24호와 제25호 등으로 각각 지정했다고 3일 밝혔다.

신수명은 조선 제13대 명종의 우림위(왕 직속 호위부대) 중견책임자로 42세에 사망했다.

이에 왕실은 높은 관직을 추증하고 예장을 지냈다.

고산동 산 53-1번지에 있는 그의 묘역에는 묘표, 상석, 향로석, 계체석(3단), 8각 장명등, 망주석 2기, 문인석 2기 등이 있다.

이 중 8각 장명등은 왕실 묘역에서 보이는 드문 양식이다.

신속은 조선 중기 문신이자 농학자로 ‘농가집성(農家集成)’,‘구황촬요(救荒撮要)’ 등을 편찬했다.

고산동 산57-1번지 묘역에는 묘갈, 상석, 향로석, 계체석(1단), 망주석 2기, 문인석 2기 등이 있다.

이 중 묘갈명은 조선시대 주요 유학자인 우암 송시열이 짓고 당대의 명필 송준길이 글씨를 썼다.

임우영 문화관광과장은 “조선시대 신수명 묘와 신속 묘 등을 향토문화재로 지정한 건 뜻이 깊다. 적극적인 문화유산 발굴로 의정부시가 지향하는 문화도시로 한 발짝 다가서려고 한다”고 밝혔다.

의정부=김동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