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청년자립 활동공간 ‘I-CAN플랫폼’ 청년능력 확장공간 운영
군포시 청년자립 활동공간 ‘I-CAN플랫폼’ 청년능력 확장공간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가 오는 2023년 옛 우신버스차고지 부지에 개관하는 청년자립활동공간(I-CAN 플랫폼)이 청년들을 위한 공간으로 운영된다.

(사)지방행정발전연구원은 한대희 시장 등이 참석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통해 이 같은 방안을 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해당 플랫폼은 오는 2023년부터 5년간 홈페이지 구축, 시설장비 기반확보 등 네트워크 구축 기본단계와 아카이빙과 서포터즈 운영 등 휴먼라이브러리 구축 응용단계, 청년인턴제 운영 등 휴먼라이브러리 활성화 확장단계 등을 거쳐 청년 삶의 질 향상과 지역성장을 함께 모색할 수 있다.

특히 지역 청년들이 자신의 역량을 포트폴리오에 등록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는 등 다방면으로 재능을 가진 청년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통합 지원하고 아이디어는 있지만 경험이 부족한 청년들에게 다양한 분야의 도전기회도 제공한다.

이와 함께 청년강사 양성교육, 장비활용교육, 융합기술교육, 미디어영상제작교육 등을 진행하는 방안도 제시됐다.

한대희 시장은 “청년들은 자신들의 포부와 꿈을 살릴 수 있는 물리적 공간을 확보하기 어렵다”며 “우수 청년공간 운영사례를 참고, 청년들의 수요와 시대적 추세를 반영, 청년들이 보다 다양한 도전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I-CAN 플랫폼을 조성해달라”고 당부했다.

‘I-CAN 플랫폼’은 옛 우신버스차고지 부지에 경기도 정책공모 우수상 특별조정교부금 60억원을 포함해 208억원을 들여 지하 2층에 지상 4층, 연면적 6천350㎡ 등의 규모로 조성된다. 청년카페, 공유주방, 열린 작업공간, 1인 미디어실, 영상스튜디오, 청년랩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군포=윤덕흥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