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확진 1천691명…경기도 누적 확진자 7만명 돌파
신규확진 1천691명…경기도 누적 확진자 7만명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4일째 네자릿수를 기록한 가운데 경기도 누적 확진자가 7만명을 넘어섰다.

29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국내 신규 확진자는 1천619명(24만8천568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주말 검사 수 감소 영향으로 전날(1천793명)보다 174명 감소한 1천600명대로 떨어졌으나 54일째 연속 네자릿수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여기에 전파력이 더 강한 인도발(發) ‘델타형’ 변이가 이미 국내 우세 종으로 자리 잡아 확진자 규모는 다시 커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사망자는 3명 늘어난 총 2천279명, 위중증 환자는 5명 줄은 총 404명으로 각각 기록됐다.

경기도에서는 하루 동안 480명이 확진, 누적 확진자(7만242명)가 7만명을 돌파했으며 엿새째 하루 400명대 이상 확진자가 나오고 있다. 사망자는 2명 증가한 총 745명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살펴보면 고양시 일산서구의 한 모델하우스에서 지난 22일 직원 1명이 인천에서 확진된 후 직원과 방문자를 중심으로 총 14명의 도내 확진자가 나왔다. 화성시 한 방역물품 제조업체에서는 지난 23일 직원 3명과 가족 2명이 확진되고 나서 엿새 동안 총 21명(직원 11명ㆍ가족 4명ㆍ접촉자 1명)의 감염사실이 확인됐다.

이외에도 용인시 음식점(누적 30명)ㆍ안성시 골판지 제조업체(누적 17명)ㆍ양주시 건설 현장(누적 16명) 관련해 각각 2명씩 확진자가 추가됐다.

한편 정부는 만 18~49세 성인에 대한 백신 접종이 진행되면서 다음 달 추석 연휴 전까지 전 국민 70%에 대한 1차 접종이 마무리될 것으로 보고 있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다음 달 중하순부터 백신 접종에 따른 감염 위험성 감소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정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