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삼성 스마트기기’와 함께 스마트하게 준비하고 스마트하게 즐기자
설 연휴, ‘삼성 스마트기기’와 함께 스마트하게 준비하고 스마트하게 즐기자
  • 구예리 기자 yell@kyeonggi.com
  • 입력   2012. 01. 20   오후 2 : 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는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맞아 설 선물 준비부터 귀성길까지 설 연휴를 편안하고 스마트하게 보낼 수 있는 스마트TV, 스마트폰 콘텐츠를 20일 소개했다.

삼성 스마트TV, 스마트폰에서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설 선물 준비, 윷놀이, 노래방, 블랙박스 등의 다양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삼성 스마트TV에 입점해 있는 ‘신세계’, ‘현대Hmall’에서는 설 선물을 간편하게 준비할 수 있고 전단 및 각종 쿠폰 등을 제공받을 수 있다.

특히 삼성카드 간편결제 시스템과 연계해 소액결재 금액인 30만원까지 공인인증서 없이 TV에서 직접 결제할 수 있으며 신세계포인트, OK캐쉬백, 적립금 등도 손쉽게 사용할 수 있다.

고향으로 향하는 귀성길에도 삼성 스마트기기가 함께 한다.
삼성 스마트폰의 ‘아이나비 3D’는 실시간 교통정보(TCon+)를 제공해 막힌 길을 피해 목적지까지 안내한다.   

또한 삼성 스마트폰의 고화질 카메라로 주행 영상을 녹화하며 사고 감지, 사고 위치 전송 등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플로이드 블랙박스(Ployd Black Box)’를 이용하면, 별도로 차량용 블랙박스를 구매할 필요가 없다.

사고를 당했을 때에는 ‘긴급교통사고대처’앱을 통해 스마트폰의 GPS 기능을 활용해 인근 병원 및 차량 정비소를 찾을 수 있다. 

설 연휴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즐기는 데도 삼성 스마트TV가 함께 한다.
온 가족이 모여 설날의 대표적 민속놀이인 윷놀이를 윷이나 윷판 없이도 삼성 스마트TV의 선명한 화질로 즐길 수 있다.

설날에 가족들과 옹기종기 모여 한 해의 운세를 점 치는 즐거움도 빠질 수 없다.
‘토정비결’과 ‘오늘의 운세’는 이름과 태어난 정보를 입력하면 총운, 애정운, 재물운, 사업운 등 각 운세별 상세 정보를 알려 준다.

다문화 가정을 위한 한국 최초의 외국어 원어방송도 이용할 수 있다.
웅진재단의 ‘다문화음악’ 앱은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등 8개의 실시간 방송과 다시 듣기 서비스 등을 제공하여 다문화 가정에서도 그리운 고향을 접할 수 있다. 

삼성 스마트TV 앱만 있으면 명절 후유증도 없다. 기름진 명절음식 때문에 뱃살이 늘어 고민이라면 삼성 스마트 TV의 ‘체크바디’로 몸 상태를 점검한 후 ‘식스팩 프로(Six-Pack Pro)’, ‘뱃살케어’로 탄탄한 몸매를 가꿀 수 있다.

한편 설 연휴 관련 다양한 콘텐츠는 스마트폰 앱스토어 ‘삼성앱스’와 스마트TV 앱스토어 ‘삼성앱스TV’에서 다운로드 받아 이용할 수 있다.

구예리기자 yell@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