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 지샘병원 개원… 30개 진료과ㆍ400병상 갖춰
군포 지샘병원 개원… 30개 진료과ㆍ400병상 갖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에 400병상의 규모를 갖춘 대학병원 수준의 종합병원인 지샘병원이 지난 6일 정식 개원했다.
이번에 개원한 지샘병원은 46년간의 긴 역사를 가진 샘병원의 의료 노하우가 집약된 프리미엄급 종합병원으로 군포, 안양, 의왕, 과천 등 경기남부지역 거점병원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연면적 3만6천572㎡의 최신식 건물에는 만성질환 등을 관리하는 지샘병원 전문진료센터와 암 치료를 전담하는 지샘통합암병원 전문진료센터 등 15개의 센터로 이루어져 있으며 그 하부에 30여개의 진료과와 55명의 전문의들이 포진해 있다.

특히 샘병원의 축적된 의료기술을 토대로 대학병원 교수 출신의 우수한 의료진, 상급 대학병원에 버금가는 최첨단 설비를 갖추고 있어 환자들에게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암 진료에 있어서는 암 환자의 신체 건강뿐 아니라 정신적 건강까지 관리할 수 있는 ‘통합전인치유 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도입해 암 치료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고 있다.

암 환자의 상태를 면밀하게 이해하기 위해 면담하는 시간을 충분히 확보하는 한편, 매일 아침 혈액종양내과, 종양외과, 방사선종양학과, 보완통합의학과 등의 전문가가 한 자리에 모여 환자의 치료경과를 평가하고 가장 적절한 치료방법을 논의하는 ‘통합컨퍼런스’ 시스템을 도입하여 시행하고 있다.

효산의료재단 이대희 대표이사는 “지샘병원은 ‘한 사람의 생명이 천하보다 귀하다’는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지역민들의 우수 의료서비스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키고, 선진 치료 시스템을 확충, 확산시키고자 건립되었다”며 “서울의 상급 대학병원에 버금가는 의료기술과 첨단 시설로 서울지역 의료집중 현상을 해소하고 지역주민들의 건강에 기여하는 지역 병원들의 새로운 역할 모델을 제시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개원식에는 김윤주 군포시장, 이인제 국회의원(전 경기도지사), 박춘배 경기도 보건복지국장 등 지역인사 및 주한엘살바도르 대사 부부, 주한도미니카공화국 대사 부부, 아프가니스탄 대사 등 300여명의 내빈들이 참석했다.
군포=김성훈기자 magsai@kyeonggi.com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