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증권 홈페이지 ‘시스템 오류’ 통장잔고 ‘0’…고객들 가슴 철렁
미래에셋증권 홈페이지 ‘시스템 오류’ 통장잔고 ‘0’…고객들 가슴 철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스템에 오류가 생겼으면 고객들이 미리 알 수 있도록 최소한 사전 공지라도 띄워놔야 하는 것 아닙니까?”

미래에셋 증권을 통해 퇴직금을 관리하고 있는 김모씨(39)는 31일 퇴직연금의 수익률을 확인하기 위해 홈페이지 접속을 시도했다가 깜짝 놀랐다.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재확인한 뒤 수차례 로그인을 시도했음에도 ‘고객센터 문의’, ‘DB오류’ 등의 문구만 떴던 홈페이지 화면에서 통장 잔고 0, 수익률 0등의 문구를 확인했기 때문이다.

이에 김씨는 바로 가까운 지점에 전화를 걸어 시스템 이상 유무를 물었지만 돌아온 것은 “본사를 통해 시스템 오류가 있다는 사실을 통보받은 바 없으며 접속이 현재 원활하게 되고 있다”는 답변뿐이었다. 결국 김씨는 고객 센터에 문의한 뒤에야 시스템에 일부 문제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미래에셋증권 홈페이지에 오류가 발생하면서 상당수 고객들이 홈페이지 접속을 하지 못하는 등의 불편을 겪었다. 확인 결과 미래에셋증권이 지난달 26일 홈페이지를 개편하는 과정에서 시스템에 오류가 발생하면서 이 같은 불편이 야기된 것으로 확인됐다.

김모씨는 “평소와 같이 홈페이지에 접속하려 했는데 로그인이 되지 않더니 갑자기 통장 잔고 0, 수익률 0등의 문구가 적힌 화면이 떠서 깜짝 놀랐다”며 “홈페이지 개편 사실이라도 알았다면 이렇게 가슴을 쓸어내릴 일은 없었을 것 아니냐”고 불평했다.

이에 대해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지난달 26일 홈페이지를 개편하는 과정에서 시스템에 일부 불안정한 부분이 발생하다 보니 일부 고객들에 한해 로그인이 안되는 등의 불편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면서 “일부 고객들에 한해서만 오류가 생기다보니 확인이 늦어졌다. 고객들이 미리 알 수 있도록 사전 공지를 띄우는 한편 빠른 시일 내에 정상화 할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민수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