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104,322건)

과학중점 운영학교인 수원 칠보고등학교(교장 김영창)에 입학해 다양한 실험을 하고 싶은 마음에 과학 동아리 ‘아두이노’에 가입하고 활동을 했다. 학교에 있는 식물을 살펴보거나 물속에 살고 있는 많은 생물들을 관찰하면서 동아리에서 배우고 체험한 내용을 가지고 아이들에게 전해주는 것은 어떨까에 대한 의견이 동아리 친구들 사이에서 나왔고 초등학생과 함께 하는 봉사활동계획을 세우게 됐다.선생님들의 도움을 받아 지역사회연계 재능나눔 활동의 일환으로 초등학생들을 만나러 호매실도서관으로 향했다. 아이들에게 많은 것을 가르쳐 줘야지 하는 사명감을

꿈꾸는 경기교육 | 조현아 | 2019-11-08

생활 속에서 우리를 편리하게 해주지만 한편으로는 심각한 환경오염을 불러오는 페트병. 환경부에 따르면 국내 페트병 생산량은 2014년 22만4754t에서 2017년 28만6325t으로 3년 동안 27% 늘었지만, 재활용률은 80%대에 그치고 있다고 한다. 그런데 최근에 이 페트병들을 재활용한 원단을 확보해 옷을 만드는 패션 기업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환경 보전에 동참하는 동시에 점점 늘어나는 환경에 대한 책임감을 갖고 의류를 구매하는 소비자들을 겨냥한 것이다.페트병을 재활용한 섬유로 옷을 만드는 국내 패션 기업 중에는 ‘노스페이스’

꿈꾸는 경기교육 | 조수빈 | 2019-11-08

장보고의 ‘청해진’은 통일신라 흥덕왕 때 장군 장보고가 해상권을 장악하고 중국, 일본과 무역하던 곳이었다. ‘청해진’은 당나라와 동남아시아, 그리고 아라비아로 가는 국제 무역선들이 거쳐 가는 곳이 돼 국제 무역항으로 발전했다. 고려 시대의 국제무역은 벽란도를 중심으로 중국 송나라, 여진, 거란, 동남아시아, 아라비아 등과 함께 했다. 서양 사람들이 ‘고려’라는 우리나라의 이름을 부르면서 점차 ‘코리아(KOREA)’라고 부르게 된 것도 이때부터였다.2012년, 한국이 50년 만에 세계 무역 규모 104위에서 8위로 성장했다. 한국은

꿈꾸는 경기교육 | 김정은 | 2019-11-08

피자, 햄버거, 라면, 떡볶이 단어만 봐도 군침이 돋는다. 여러분은 일주일에 패스트푸드를 얼마나 자주 먹는가? 패스트푸드는 미국에서 1960년대부터 보급되기 시작했고, 한국에는 1970년대 들어와 간편하다는 장점과 젊은 층의 양식화 경향에 따라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고 한다. 간단하고 빠르게 먹을 수 있는 장점과는 달리 우리 몸에선 건강 면에선 상당히 치명적이다. 그 이유는 패스트푸드 안에는 열량, 지방, 염분 함유량이 많기 때문이다. 청소년들은 패스트푸드를 접하기가 더 쉽다.늦은 학원 스케줄과 싼 가격이 청소년들을 끌어들인다. 하지

꿈꾸는 경기교육 | 박성희 | 2019-11-08

“이론 중심 정치교육이 아닌, 이슈 중심 정치교육이 필요합니다” 경기도 지역 학생대표들이 치열한 토론 끝에 다양한 교육정책을 내놓았다. 학생들의 생각과 시선으로 집약된 정책들은 신선 그 자체였다. 경기도교육청은 10월 22일부터 30일까지 총 5차례에 지역학생대표와 함께하는 교육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토론회는 31개 시ㆍ군의 지역학생자치회 대표와 지역청소년교육의회 대표, 학교 밖 청소년 등이 참여했다. 이들은 각 지역에서 학교 대표들과 논의해 정책을 마련하고 토론회에서 직접 제안 발표를 했다. 학생들은 자유학년제를 포함한 진로교육

꿈꾸는 경기교육 | 경기일보 | 2019-11-08

8월 13일, 드디어 몇 달 전부터 기다리던 중국에 가는 날이다. 가평지원교육청과 조종중학교가 함께 진행한 ‘사제동행 역사독서기행’ 프로젝트를 손꼽아 기다리던 날이 이렇게 갑자기 오게 되니까 진짜 설레였다. 여행은 항상 즐거운 법이다. 그렇게 비행기를 타고 중국 땅으로 향했다.중국 여행이 정말 다 행복하고 기억에 남았지만 가장 기억에 남는 것들이 세 가지 있다. 첫째로 백두산이었다. 말로만 들었을 산을 내가 직접 가본다는 것이 진짜 믿기지 않았다.그리고 백두산 천지를 보기 힘들다고 들었는데, 우리가 간 날은 날도 맑고 해서 당연히

꿈꾸는 경기교육 | 이수현 | 2019-11-08

심리학은 우리의 모든 생활 속에 자연스럽게 스며들어 있다. 경제에서도 예외는 없다. 금융회사, 기업, 집 앞에 있는 마트 심지어는 아파트 벼룩시장에서까지 우리는 전형적인 심리현상에 따라 생각하고 행동하고 그 행동을 예측 당한다. 그 중에서도 가장 흔히 사용되고 알고 나면 너무 쉽고 단순한 심리 효과로 ‘소유효과’, ‘현상 유지 편향’, ‘사후 가정 사고’ 등이 있다.‘소유효과’란 어떤 물건을 소유하게 되면 그 물건의 가치를 높게 평가하며 애착을 가지는 심리를 말한다. 예를 들어 벼룩시장에 쓰던 물건을 내놓을 때 원래 주인은 자신의

꿈꾸는 경기교육 | 홍경진 | 2019-11-08

지난 10월 16일 성남 성일고등학교에서는 대한적십자에서 실시하는 헌혈 행사가 있었다. 연말을 향해 달려나가는 2학기였기 때문에 1학기 때 생일이 지나지 않아 헌혈을 할 수 없었던 1학년 학생들도 더러 참여했다.헌혈은 만 16세 이상의 학생을 대상으로(1학년생일 경우에는 생일이 지난 사람) 오전 9시 30분부터 1학년부터 진행됐다. 헌혈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본교 건물 1층 영어교과실에 내려가서 대한적십자 관계자들과 교내 동아리 RCY(Red Cross Youth)의 안내에 따라 본인 확인을 위한 내용을 작성하고 헌혈을 하기 위해 필

꿈꾸는 경기교육 | 김동이 | 2019-11-08

우리가 일상 속에서 순서를 정하거나 술래를 정할 때 흔히 사용하는 ‘가위바위보’에서 ‘보’가 보자기를 뜻한다는 것, 알고 계시나요? 요즘처럼 비닐봉투나 책가방이 없던 시절, 우리 조상들은 보자기를 사용했다. 봄이 오면 겨울 이불은 보자기에 싸서 장롱에 넣어놓았고 옆집에 가져다 줄 떡도 보자기에 쌌으며, 또 서당에 글공부하러 갈 때도 보자기에 책을 쌌다. 그런데 이렇게 일상 용품으로 사용되던 보자기 중에서도 우리 조상들의 알뜰한 절약정신과 함께 예술적 감각과 개성을 엿볼 수 있는 것이 있다. 바로 조각으로 된 보자기, 조각보다. 재봉

꿈꾸는 경기교육 | 장진 | 2019-11-08

수원 송원초등학교(교장 이상우)는 독서의 달을 맞아 9월 2일부터 12월 10일까지 학년별 책 축제, 문예행사, 동화 구연가 및 작가와의 만남을 진행 중이다.학생들은 책 축제를 통해 ‘감정 꽃다발 카드’, ‘책소개 사탕봉’, ‘거울배지 대출증’을 만들었고, 이 밖에도 독서 감상화, 책 광고, 독서 엽서 등의 작품 활동을 한 뒤 전시해 함께 감상했다.이번 독서의 달 행사에서 학생들의 반응이 가장 좋았던 것은 동화 구연가 및 작가와의 만남이었다. 1학년과 3학년은 각각 류근원, 송현지 동화구연가의 맛깔스런 동화구연을 감상하며 마치 책

꿈꾸는 경기교육 | 이영승 | 2019-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