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연 국회의원, 안산 성곡야구장 인조잔디 특별교부금 10억원 확보
김명연 국회의원, 안산 성곡야구장 인조잔디 특별교부금 10억원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인 야구 동호인들이 즐겨 찾는 안산시 성곡야구장이 인조잔디 구장으로 탈바꿈 될 전망이다.

자유한국당 김명연 의원(안산단원갑)은 25일 단원구 성곡동 제22호 근린공원에 위치한 성곡야구장에 인조잔디 등을 설치하기 위한 특별조정교부금(경기도) 10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2007년 건립된 성곡야구장은 많은 동호인들이 애용하는 야구장임에도 그라운드가 마사토로 비가 내릴 경우 배수가 제대로 되지 않아 개선을 요구하는 민원이 꾸준히 제기됐다. 특히 인근에 위치한 배나물 야구장이 2013년 인조잔디 구장으로 조성되면서 성곡야구장은 예산 문제로 현재까지 마사토 구장을 유지해 왔다.

이에 김 의원은 야구동호인들의 숙원사업을 해결하기 위해 경기도 관계자들을 설득, 예산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김 의원은 “안산 사회 야구인이 4천 여명에 달하지만 이들이 제대로 활동할 수 있는 공간은 제한적”이라며 “앞으로 지역의 생활체육을 활성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