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단신] 민주당 홍기원 "KTX 마일리지 미사용 923억원...내년도 11월부터 소멸"
[국감단신] 민주당 홍기원 "KTX 마일리지 미사용 923억원...내년도 11월부터 소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기원

지난 2016년 11월부터 적립된 KTX 마일리지가 내년 11월부터 소멸될 예정이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홍기원 의원(초선, 평택갑)이 27일 한국철도공사(KORAIL)로부터 받은 ‘KTX 마일리지 연도별 적립·사용·소멸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지난 2016년 11월부터 올해 8월까지 적립된 KTX 마일리지 금액은 총 2천586억원 규모다. 이 중 사용되지 않은 미사용 마일리지는 923억원이다.

KTX 마일리지의 유효기간은 5년이다. 이에 따라 내년 11월부터 미사용 마일리지는 순차적으로 소멸된다. 지난 2016년 11~12월 적립된 KTX 마일리지는 101억원이며, 이 중 미사용 마일리지는 7억5천만원가량이다.

그동안 사용된 KTX 마일리지는 주로 승차권 발매(1천320억7천만원, 79.4%)에 사용된 것으로 집계됐다. 이어 위약금 결제(306억6천만원, 18.4%), 제휴매장 사용(26억2천만원, 1.6%), 충전금 전환(9억4천만원, 0.6%) 등 순이었다.

홍기원 의원은 “KTX 마일리지 적립금액이 소멸되기 전 이용자들에게 더 많은 홍보가 필요하다”며 “또한 현재 활용 가능한 방법 외에 마일리지 선물하기, 제휴매장 확대 등 더 많은 활용 방법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송우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