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과천 지식정보타운 기업협의회, 19일 과천시청 대강당서 창립총회 개최
지역사회 과천시

과천 지식정보타운 기업협의회, 19일 과천시청 대강당서 창립총회 개최

과천 지식정보타운 기업협의회(과기협)가 19일 과천시청 대강당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정관심의와 임원선출, 건의문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창립총회는 1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엄주범 ㈜과천 펜타시키 PFV 대표이사를 비롯해 이재광 ㈜광명전기 대표이사, 조덕수 ㈜RFHIC 대표이사, 박대휘 ㈜신성엔지니어링 대표이사, 윤창운 코오롱 글로벌㈜ 대표이사를 회장으로 선출했다. 이어 유재철 스마트 케이 자산관리㈜ 대표이사와 정상만 ㈜지토씨앤디 대표이사 등 9명을 부회장으로 선출했다.

광명전기 등 총 60여 개 회원사로 창립한 과기협은 지식정보타운의 교통 인프라 개선과 갈현역(지식정보타운역)의 신속 개통, 신속한 사업진행을 위한 원스톱 통합부서 설립, 인허가 과정에서의 심의 기준안 제정 등 입주기업 건의문을 과천시에 전달했다.

과기협 관계자는 “과천지식정보타운 입주기업의 협의체가 만들어짐에 따라 기업들의 사옥 건설 및 입주가 보다 효율적으로 진행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이제 과천은 지식정보타운과 3기 신도시가 완성되면 과거 주거도시에서 기업이 살아 숨 쉬고 일자리가 늘어나는 자족도시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과천 지식정보타운은 대지면적 24만1천341㎡, 연면적 170만㎡로 입주사 매출액은 9조3천360억 원으로 전망하고 있으며, 향후 2023년 준공이 되면 100개 이상의 첨단산업을 영위하는 기업들이 입주해 4만~5만 명의 일자리 창출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과천=김형표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