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인천 청라국제도시 본사 빠르면 8월 착공
하나금융그룹, 인천 청라국제도시 본사 빠르면 8월 착공
  • 이현구 기자 h1565@hanmail.net
  • 입력   2021. 03. 30   오후 6 : 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청라국제도시에 조성 중인 하나드림타운의 마지막 사업인 하나금융그룹 본사 건물 공사가 빠르면 8월부터 시작한다.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과 함영주 하나금융그룹지주 부회장(현 하나드림타운 추진위원장)은 30일 하나은행 본점에서 만나 하나금융그룹 본사 이전과 관련해 8월 건물 착공 등을 포함한 구체적인 실행 계획을 확정했다.

2024년 1월 입주를 목표로 하는 하나금융그룹 본사 건물 건립은 하나드림타운을 완성하는 3단계 사업이다. 1단계인 통합데이터센터, 2단계인 인재개발원과 체육관 등을 포함한 하나글로벌캠퍼스 사업은 끝난 상태다.

하나금융그룹 본사 건물은 연면적 13만2천여㎡, 지하 7층, 지상 15층 규모다. 하나금융그룹은 현재 마무리 단계인 건물 설계 작업에 서구가 제시한 의견을 최대한 반영한다.

하나금융그룹 본사 건물이 완성되면 하나금융지주, 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 하나카드, 하나생명 등 하나금융그룹 주요 계열사 임직원 3천여명이 옮겨 온다.

하나드림타운 1, 2, 3단계 사업이 모두 끝나면 최소 6천여명의 하나금융그룹 임직원과 연수, 이동 인구를 포함한 연인원 1만5천여명이 서구에 머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재현 청장은 “하나금융그룹 본사 건물은 규모나 영향력에서 서구의 랜드마크이자 주요 앵커시설로 지역산업 활력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변혁을 일으킬 것”이라고 했다.

함영주 부회장은 “서구의 고용 유발 효과와 일자리 창출, 인구 유입은 물론이고 세주 증대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며 “모두의 기대가 큰 만큼 8월 시공을 목표로 가능한 속도감 있게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이현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