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주민협의체’, 창립총회 열고 첫발
사람들

‘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주민협의체’, 창립총회 열고 첫발

▲ _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주민협의체_, 창립총회 열고 첫발
▲ 서희석 회장(앞줄 오른쪽 5번째), 노대래 부회장(서희석 회장)을 비롯한 협의체 위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주민협의체’가 지난 19일 팔달구 향교로 ‘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에서 창립총회를 열고 첫발을 내디뎠다.

 

도시재생주민협의체는 총회에서 운영규정을 제정하고 서희석 회장(53, 공간 디자이너) , 노대래 부회장(63, 매교동 1통장) 등 임원진을 선출했다.

 

주민협의체는 ▲주민 활동을 위한 분과 구성 ▲지역에 필요한 사업 발굴 ▲주민 의견 수렴 등 활동을 하며 지역에 꼭 필요한 사업이 도시재생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서희석 회장은 “좋은 기회를 주신 주민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면서 “경기도청 주변 주민의 뜻을 모아 주민 의견을 반영한 도시재생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은 “주민협의회는 경기도청 주변 도시재생사업의 핵심주체”라며 “주민과 함께하는 도시재생사업으로 경기도청 주변이 다양한 색깔이 있는, 생명력 있는 마을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호준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