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일보로고
인천정보산업진흥원 해외창업 및 진출 상담 서비스 시작
인천

인천정보산업진흥원 해외창업 및 진출 상담 서비스 시작

인천정보산업진흥원이 예비창업자 및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글로벌 창업 전문 코디네이팅 사업’ 신청자를 5일부터 모집한다.

이 사업에 선정되면 해외시장 진출 관련 기술개발, 마케팅, 경영, 현지법률 등 상담사(코디네이터)로부터 해외진출 관련 전문적인 지도·조언을 받을 수 있다.

글로벌 창업 및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인천지역 SW/IT 기업 및 예비창업자는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선정된 이후에는 신청자가 원하는 분야에 해당하는 코디네이터를 정할 수 있다.

신청자별 2개 분야를 신청할 수 있으며, 최대 20명의 코디네이터가 사업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

신청을 원하는 기업이나 예비창업자는 5일부터 인천정보산업진흥원 담당자 이메일(star@inis.or.kr 또는 bsol89@inis.or.kr)로 신청이 가능하다.

인천정보산업진흥원 김상룡 원장은 “이 사업을 통해 인천지역 글로벌 창업 기반을 확산하고,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한 디딤돌 역할을 톡톡히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32-723-9802, 9804)로 문의하거나 인천정보산업진흥원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준구기자

© 경기일보(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댓글 댓글 운영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