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미홈’으로 3년 만에 복귀한 김용만 “탁재훈ㆍ이수근과 검색어 동기…웃음으로 꼭 보답할 것”
‘렛미홈’으로 3년 만에 복귀한 김용만 “탁재훈ㆍ이수근과 검색어 동기…웃음으로 꼭 보답할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1.jpg
▲ 사진=렛미홈 김용만, 연합뉴스
렛미홈 김용만.

tvN ‘렛미홈’으로 3년 만에 방송에 복귀하는 김용만이 탁재훈과 이수근 등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21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렛미홈’ 제작발표회에 배우 이태란, 이천희 등을 비롯해 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소진 등과 함께 참석해 “지난해말부터 이수근씨 등 활동을 중단했던 예능인들이 복귀를 하고 최근 탁재훈씨까지 거의 모두 복귀했다”고 말했다.

이어 “살면서 동기같이 느껴지는 (이를테면) 학교에는 동창이 있다. 의도치 않게 (이수근, 탁재훈 등과) 연관검색어 동기가 됐고 행보가 주목받았다. 저희끼리 자주 만나지는 못하는데 가끔 통화는 한다. 도덕적으로 함께 열심히 잘 살아가자고 서로 독려하고 힘을 주는 사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저는 그동안 야외 프로그램을 많이 했던 만큼 ‘렛미홈’은 그 반대되는 성격이라 의미가 남다르다. 각자 잘하는 분야에서 진정성을 갖고 하면 사랑을 받지 않을까 하는 마음으로 열심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렛미홈’은 ‘공간이 바뀌면 가족이 변한다’는 모토로 가족의 개성에 맞게 공간을 변화시켜 화목한 가정을 도모한다는 가족을 위한 홈 메이크오버쇼로 김용만을 비롯해 이태란, 이천희, 걸스데이 소진 등이 공동 MC로 진행한다.

오는 24일 밤 9시15분 시청자들과 처음 만난다.

허행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