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의 민족2’ 서유리 혹평…산이 “자신감 쩔어 진짜”, 딘딘 “성우가 천직”
‘힙합의 민족2’ 서유리 혹평…산이 “자신감 쩔어 진짜”, 딘딘 “성우가 천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_1 복사.jpg
▲ JTBC ‘힙합의 민족2’ 서유리
‘힙합의 민족2’ 서유리가 혹평을 받았다.

서유리는 8일 JTBC ‘힙합의 민족2’에서 블라인드 랩으로 2NE1의 ‘멘붕’으로 무대를 선보였다. 
 
심사위원 주석은 “모션이 노래방에서 손 흔드는 느낌”이라고 평했고, 딘딘은 "뽑힐 만한 실력은 아니다. 성우가 천직인 것 같다"고 혹평했다.

서유리는 “‘힙합의 민족2’에 당연히 붙을 거라고 생각하고 이후 스케줄을 다 빼놨다”며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산이는 자신감에 가득찬 서유리의 모습을 보고 “자신감 쩔어 진짜”라고 말했고, 이에 서유리는 성우 목소리로 “산이 씨, 꼴찌입니다”라고 되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