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화드라마 ‘화랑’ 4부, 박형식♥고아라♥박서준 ‘두근두근 심쿵’ 설렘주의보
월화드라마 ‘화랑’ 4부, 박형식♥고아라♥박서준 ‘두근두근 심쿵’ 설렘주의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2 월화드라마 ‘화랑’ 4부
▲ KBS2 월화드라마 ‘화랑’ 4부
27일 방송될 KBS2 월화드라마 ‘화랑’ 4부에서 아로(고아라)·삼맥종(박형식)·선우(박서준) 등 세 사람의 삼각관계가 서서히 드러나는 모습이 전파를 탄다.

삼맥종은 자신 때문에 목공소에서 위험에 놓였던 아로를 찾아다니며 그녀를 향한 호기심이 더욱 깊어진다.

선우 또한 아로에게 글을 배우며 두 사람 사이엔 설렘이 싹트기 시작한다. 

아로를 사이에 둔 무명과 삼맥종의 미묘한 경쟁심은 예비화랑들이 제안한 미식축국 경기를 통해 폭발한다.

마침내 무명은 안지공과 아로를 위해 선우라는 이름의 화랑이 되어 새로운 삶을 살기로 결심하는데… 

KBS2 월화드라마 ‘화랑’ 4부는 27일 밤 10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