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정준하 대상 프로젝트’ 시동… 신년 꿀아이템 공개
무한도전 ‘정준하 대상 프로젝트’ 시동… 신년 꿀아이템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출처 = MBC 공식홈페이지
▲ 출처 = MBC 공식홈페이지

MBC 예능 ‘무한도전’에서는 ‘정준하 대상 프로젝트’가 공개된다.

7일 방송되는 '무한도전'에서는 제작진과 네티즌이 추천한 15개의 아이템이 공개된다.

‘2016 MBC 방송연예대상’ 대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으나 최우수상을 수상한 정준하는 방송연예대상 뒤풀이 자리에서 “대상은 어떻게 해야 탈 수 있냐?”는 질문을 했고, 이 질문 한 마디로 ‘정준하 대상 프로젝트’가 시작됐다.

우선 '예능총회'에서 2016 예능 전망을 예언해 적중했던 이경규와 데뷔 17년 만에 연예대상을 수상한 김종민을 만나 대상 수상에 대한 조언과 예능활동의 꿀팁을 전수 받았다.

제작진과 네티즌이 추천한 15개의 아이템 중 ‘무한도전’ 신년 아이템을 선정했다. 1년에 딱 15분만 낚시 시간이 주어지는 ‘아프리카 부족과 함께 메기 낚시하기’와 섬을 떠날 때 부족 사람들이 다함께 모여 우는 ‘솔로몬제도 아누타 섬’에서 생존하기, 그리고 ‘세계 터프가이 대회 출전하기’, ‘남자버전 프로듀스101 참가’ 등 15개의 추천 아이템이 공개되자 멤버들은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 외에도 할리우드가 인정한 배우 배두나를 만나 직접 아이템 관련 노하우를 구했는데, 과연 배두나가 도움을 준 신년 아이템의 정체는 무엇일지 주목되고 있다.

한편, '정준하 대상 만들기 프로젝트'는 오늘(7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