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9회, 오윤아 ‘운평’ 시제에 이영애·송승헌 당황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9회, 오윤아 ‘운평’ 시제에 이영애·송승헌 당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9회
▲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9회
22일 방송될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9회에서 사임당(이영애)는 이겸(송승헌)에게 도움을 받을 수 없다고 말한다.

이겸은 현룡의 후원을 두고 도움을 받지 않겠다고 선언한 사임당이 야속하기만 하다.

사임당은 생계를 위해 종이를 만들어 팔기로 결심하고 제지소를 꾸려나간다. 

휘음당 최씨(오윤아)는 사임당이 붓을 직접 들 수 있을지 없을지 자신의 눈으로 확인하겠다고 말한다.

휘음당은 모자 합동 시화전을 개최하고, “운평, 시제를 운평으로 하는 것이 어떻겠습니까?”라고 말한다.

당황한 사임당과 이겸. 휘음당은 내심 통쾌한 미소를 짓는데…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 9회는 22일(수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