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깐족MC 탁재훈 떴다! 검건모·박수홍·허지웅 母 울화통?
‘미운 우리 새끼’ 깐족MC 탁재훈 떴다! 검건모·박수홍·허지웅 母 울화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 미운 우리 새끼’
▲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 미운 우리 새끼’
24일 방송될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 미운 우리 새끼’에서 스페셜 MC 탁재훈이 출연해, 특유의 깐족으로 엄마들을 폭발케 했다.

탁재훈은 어머니들이 “중간에 사고쳤다는 게 뭐냐”며 아픈 과거를 들추며, “그런게 제일 속상하다”고 꼬집어 진땀을 흘렸다는 후문.

탁재훈은 엄마들의 공격을 피해 약속이 있다며 피하려 했다. 그러다 김건모의 드론 사랑에 “저러다 언제 한번 전기 오른다”며 초치기를 서슴지 않아 김건모 어머니를 분노케 한다.

이어 탁재훈은 수영장에 뜬 허지웅 형제들의 다리를 디스하고, 이어 여자 수영을 한다고 해 허지웅 어머니는 머리를 부여잡기도 했다.

또 왁싱을 하러간 박수홍 부자에 대해 엄마가 저짓을 왜 하냐고 하자, 탁재훈은 “저 정도면 나이 헛먹은 거 아닙니까”라고 말해 엄마들을 폭발하게 만들었다는데…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 미운 우리 새끼’ 29회는 24일(금요일) 밤 11시2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