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탁재훈 딸, 대구 순댓국집 가는 이유…‘방탄소년단’과 무슨 일이
‘미운 우리 새끼’ 탁재훈 딸, 대구 순댓국집 가는 이유…‘방탄소년단’과 무슨 일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 미운 우리 새끼’ 스페셜 MC 탁재훈
▲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 미운 우리 새끼’ 스페셜 MC 탁재훈
24일 방송된 SBS ‘다시 쓰는 육아일기! 미운 우리 새끼’에서 스페셜 MC 탁재훈이 중3인 딸이 대구 순댓국집에 가고싶어 한다고 털어놨다.

탁재훈은 딸이 갑작스레 전화를 걸어 대구의 유명 순댓국집에 가고싶어 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딸에게 혹시 콘서트 때문이냐고 했지만 아니라고 했고, 서울의 다른 순댓국집을 추천해도 안가겠다고 했다며 자신의 중학교 시절과는 너무 달라 놀랐다고 전했다.

탁재훈은 녹화 중 딸과 전화연결을 했고, 딸에게 다시 대구의 순댓국집을 갈거냐고 물었다.

딸은 통화를 끝내려는 탁재훈에게 “사실이요, 그집 어머님이 방탄소년단의 슈가 어머님”이라고 털어놨다.

스튜디오의 MC들은 이제서야 이해가 된다고 했고, 딸의 의도를 알게된 탁재훈은 “당분간 통화하지 말자”며 허탈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