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아내’ 마지막회, 불길한 마음에 달려간 고소영 & 조여정 집에선 무슨 일이…
‘완벽한 아내’ 마지막회, 불길한 마음에 달려간 고소영 & 조여정 집에선 무슨 일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20회(마지막회)
▲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20회(마지막회)
2일 방송될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20회(마지막회)에서 정희(윤상현)는 가족을 위해 은희(조여정)에게 거짓 사랑의 맹세를 한다.

재복(고소영)은 불길한 마음에 봉구(성준)와 은희의 집으로 달려간다.

한밤중 다급한 초인종 소리를 들은 정희는 현관으로 나오다가 무언가에 이끌리 듯 눈길을 돌리고, 

정희는 재복이 거는 전화를 쉽게 받지 않는데…

불길한 분위기가 감도는 은희의 집. 정희가 전화를 받지 않고 되돌아 본 이유는 무엇일까?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20회(마지막회)는 2일(화요일) 밤 10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