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러시아 월드컵 2차전 멕시코전 3시간 앞당겨져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전 멕시코전 3시간 앞당겨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러시아 월드컵 한국 대표팀의 두 번째 경기인 멕시코와의 조별리그 시간이 변경됐다.

국제축구연맹(FIFA)은 2일(한국시간) 본선 조 추첨이 끝난 뒤 홈페이지를 통해 조별리그 6경기의 일정이 바뀌었다고 밝혔다.

당초 내년 6월 24일 새벽 3시 러시아 로스토프 아레나에서 열릴 예정이던 한국과 멕시코의 F조 2차전은 3시간 당겨져 한국시간 24일 0시 시작한다. 같은 날 열리는 독일과 스웨덴의 F조 2차전 경기는 24일 새벽 3시로 밀렸다.

한편 한국은 6월 18일 오후 9시 니지니노보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스웨덴과 1차전을, 27일 밤 11시 독일과 카잔 아레나에서 최종 3차전을 치른다.

이명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