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티 전혜진 복수 위해 태욱에게 접근하나, 시청자 긴장하게 해
미스티 전혜진 복수 위해 태욱에게 접근하나, 시청자 긴장하게 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스티’ 전혜진이 김남주를 압박하기 위한 움직임을 시작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7회는 서은주(전혜진)가 친구 고혜란(김남주)과 남편 케빈 리(고준)의 사이를 알면서도 태연스럽게 행동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블랙박스로 케빈 리와 고혜란의 키스를 확인한 서은주는 강태욱의 사무실 앞에서 강태욱을 기다렸다. 

철강 회사에서 들어온 위약금 소송을 빌미로 서은주는 강태욱에게 식사하자고 했다. 서류를 살펴본다며 강태욱의 옆에 다가가 묘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고혜란에게 복수를 그리는 서은주의 본격적인 활약이 예고된다. 24일 오후 11시 JTBC에서 제8회가 방영된다.

손의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