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빈, '생존자편향의 오류' 주인공 캐스팅…첫 액션 연기 도전
솔빈, '생존자편향의 오류' 주인공 캐스팅…첫 액션 연기 도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솔빈이 영화 '생존자편향의 오류' 주인공으로 캐스팅돼 첫 액션 연기에 도전한다. 글로벌에이치미디어
▲ 솔빈이 영화 '생존자편향의 오류' 주인공으로 캐스팅돼 첫 액션 연기에 도전한다. 글로벌에이치미디어
라붐의 솔빈이 한국액션영화의 새로운 발판이 될 '생존자편향의 오류'(제작 k타이거즈픽쳐스, 판타스틱룸미디어)의 여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

솔빈은 최근 종영한 SBS 주말드라마 '착한마녀전'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통해 눈도장을 찍었으며, 예능, CF 등 종횡무진 활약하며 다재다능한 매력을 선보이고 이번 '생존자편향의 오류'를 통해 처음으로 액션연기에 도전한다.

솔빈이 출연을 확정지은 '생존자편향의 오류'는 한국 교육의 문제점을 시사하며 새로운 액션스타일과 정체모를 단체의 통제 속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로, 한국형 리얼 액션 배틀로얄 영화로 장르의 다양성에 대한 문제를 안고 있는 침체된 한국 영화시장에서 흔하지 않은 여주인공 중심의 액션 스릴러 영화로 한국 영화시장의 새로운 장르로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솔빈은 '생존자편향의 오류'에서 학교에서 유명한 여자 일진인 성지나 역을 맡았다. 그는 극 중 역할을 위해 다양한 액션을 연습하는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생존자편향의 오류'는 현재 막바지 캐스팅을 진행 중에 있으며 오는 6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