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내손동 투표자, 기표후 투표용지 요구에 거절당하자 투표용지 찢고 가는 상황 연출
의왕 내손동 투표자, 기표후 투표용지 요구에 거절당하자 투표용지 찢고 가는 상황 연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전 10시께 의왕시 내손동 한 투표소에서 A씨(55)가 1차 투표를 마치고 2차 투표에서 기표한 뒤 “마음에 들지 않는 시의원 후보를 찍었다. 다시 찍을 테니까 투표용지를 바꿔 달라”고 선거사무원에게 투표용지 교환을 요구. 

이에 선거사무원이 “안된다”고 하자, 투표용지를 찢고 투표소를 빠져나가는 상황을 연출. 이를 본 선거사무원이 확인서를 받으려 했으나 A씨는 이미 투표소에서 사라진 상태. 의왕선관위 관계자는 “찢어진 투표용지는 무효처리하게 된다”고 밝혀.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