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5' 자이언티 "편해지려고 눈 보이는 거 쓰고 왔다"
'히든싱어5' 자이언티 "편해지려고 눈 보이는 거 쓰고 왔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히든싱어5'에 트렌디한 음악의 선두 주자, 감성 뮤지션 자이언티가 출연한다. JTBC
▲ '히든싱어5'에 트렌디한 음악의 선두 주자, 감성 뮤지션 자이언티가 출연한다. JTBC
'히든싱어5'에 트렌디한 음악의 선두 주자, 감성 뮤지션 자이언티가 출연한다. 자이언티는 이날 평소 본인의 시그니처인 선글라스를 벗은 모습으로 무대에 등장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오는 26일 방송될 JTBC 예능 프로그램 '히든싱어 시즌5(이하 '히든싱어5')에는 독특한 음색과 독보적인 감성, 세련된 음악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자이언티 편이 공개된다. 자이언티의 '히든싱어' 출격에 힙합 씬 스웨거, 데프콘과 아이콘이 출연했다.

자이언티는 2011년 싱글음반 'Click Me'로 데뷔함과 동시에 대한민국 가요계에 큰 충격을 안겼다. 바람이 새는 듯 날카롭고 쿨한 특유의 목소리가 일품인 보컬로 잔잔한 R&B나 빠른 비트의 노래에도 잘 어울리는 마법 같은 목소리는 그동안 가요계에서 유일무이했기 때문이다.

2014년 본인의 자전적인 이야기를 담은 '양화대교'로 일약 스타덤에 오르며 대한민국 대표 뮤지션으로 자리매김했다. 이후 '꺼내 먹어요' 'No Make Up' '노래' 등 일상을 소재로 한 가사와 세련된 멜로디로 자신만의 음악을 선보이며 이 시대 청춘들의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자이언티는 싸이, 지드래곤, 이문세, 전인권, 지코, 아이유 등 최정상급 핫한 뮤지션들과의 협업으로 독자적인 음악성을 뽐내며 지금도 수많은 아티스트들의 러브콜을 받고 있는 대세 오브 대세 뮤지션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믿고 듣는 음원 보증 수표이자 트렌디한 음악의 선두주자로 젊은 층의 절대적인 사랑을 받고 있는 그가 이번 주 '히든싱어5'의 새 원조 가수로 등장한다고 전해져 기대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이날 MC 전현무는 "안경 낀 모습은 처음 본다"며 자이언티에게 어떤 각오인지 물어보았다. 자이언티는 "그동안 선글라스를 끼면서 저를 좀 감춰오고 있었던 것 같아서, 오늘은 좀 편해지려고 눈 보이는 거 쓰고 왔습니다"라고 답해 다들 엄마 미소를 짓게 했다는 후문이다. 실제로 순하고 귀여운 분위기가 풍겨 다들 녹화 내내 미소를 잃지 않았다고 제작진은 전했다.

이런 가운데 힙합 씬의 선배인 '힙합 비둘기' 데프콘과 같은 YG사단의 아이콘 비아이, 김동혁, 송윤형이 자이언티를 응원하기 위해 패널로 출격해 기대를 모은다. '히든싱어'가 처음인 데프콘은 예고에서도 보인 것처럼 'Crazy(크레이지)'를 연발해 웃음을 자아냈다.

자신감 넘치던 아이콘도 "자이언티 형님이 왜 저렇게 부르셨지?"라고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타 과연 자이언티를 찾아낼 수 있을지 여느 때보다 힙한 판정단의 활약이 궁금해진다. 특히, 이날 출연한 아이콘의 비아이, 김동혁, 송윤형은 각자 자이언티가 몇 번인가 놓고 서로 티격태격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외에도 본인을 커버하거나 모창한 영상을 찾아봤냐는 질문에 과거 SNS의 누군가가 본인 목소리를 흉내 내면서 걸그룹 노래를 부르는 영상을 보고 '망해라'라고 댓글을 단 적이 있다고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선글라스를 벗고 한층 더 편안한 모습의 자이언티와 데프콘, 아이콘 등 연예인 판정단의 활약은 오는 26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될 '히든싱어5'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