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병은 "성동일 때문에 '친판사' 출연했다"
'라디오스타' 박병은 "성동일 때문에 '친판사' 출연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 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MBC
배우 박병은이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박병은은 성동일 덕분에 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하게 됐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박병은은 "제가 2년간 쉬지 않고 일했다. '이제 낚시 마음껏 하자'라고 생각할 무렵 성동일 선배님께 전화가 왔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성동일 선배님께서 '나랑 뭐 하나 하자'고 하시더라. 뭐라고 대답할 틈도 없이 감독님한테 '얘 한대요'라고 말씀하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