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피오, '신서유기5' 첫방부터 적응력 甲 '미친 존재감'
블락비 피오, '신서유기5' 첫방부터 적응력 甲 '미친 존재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서유기5'에 출연해 맹활약한 블락비 피오. tvN
▲ '신서유기5'에 출연해 맹활약한 블락비 피오. tvN
그룹 블락비의 피오가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리얼 예능감과 멤버들과의 꿀케미로 첫 등장부터 웃음 폭탄을 안겼다.

지난달 30일 오후 케이블TV tvN 예능프로그램 '신서유기5 (귀)신과 함께'(이하 '신서유기5') 첫 방송이 베일을 벗은 가운데 피오가 새 멤버로 합류해 눈길을 끌었다.

먼저 첫 녹화에 앞서 가진 사전 인터뷰에서 피오는 고등학교 때부터 친하게 지낸 절친인 '신서유기' 기존 멤버 송민호와 비교해 "누가 더 공부를 잘하냐"는 제작진의 질문을 받고, "학문적으로 따지면 내가 더 멍청하다"고 답해 시작부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피오는 멤버들과 설레는 첫 만남을 가졌다. 피오의 합류를 몰랐던 송민호는 "너야?"라고 거듭 물으며 격하게 반겼고, 곧 얼싸안으며 동갑내기 현실 친구다운 반응을 보여 앞으로 펼쳐질 둘의 절친 케미를 기대케 했다.

강호동 역시 tvN '대탈출'에서 피오와 '피호동'으로 불리며 재미를 준 바. 피오를 만나자마자 아버지와 아들 같은 꽁냥꽁냥 케미를 발산하며 송민호의 질투를 사 폭소케 했다.

그리고 귀신 캐릭터 선정을 위한 게임에서 피오는 엉뚱한 오답 퍼레이드로 멤버들이 꺼려했던 드라큘라 분장에 당첨, '결이 다른 모지리'로 등극하며 신선한 웃음은 물론, 캐릭터에 금세 녹아 든 모습으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특히 환생권을 건 귀신 올림피아드에서 피오는 운동신경에 자신감을 보였던 사전 인터뷰 때와는 달리 달리기와 높이뛰기에 약한 의외의 모습과 더불어 몸개그를 선보이며 반전 매력을 뽐냈다.

끝으로 다음 주 예고편에서는 귀신 분장을 한 채 첫 번째 촬영 장소인 홍콩으로 출국하는 피오와 다섯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돼 궁금증을 한껏 높였다. 피오가 앞으로 다섯 멤버들과 어떤 천방지축 케미와 넘치는 예능감으로 역대급 리얼 웃음을 선사할지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

한편 피오가 출연하는 '신서유기5'는 중국 고전 '서유기'의 주인공을 바탕으로 한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40분에 방송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