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지방경찰청, 자유로 등 고속주행 도로 불시 음주단속 벌여 25명 적발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자유로 등 고속주행 도로 불시 음주단속 벌여 25명 적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관내 주요도로인 자유로 등 고속주행 도로에서 불시 음주단속을 벌여 25명을 적발했다.

25일 경기북부지방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지난 24일 밤 10시부터 2시간 동안 자유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구리포천고속도로에서 단속을 진행했다. 적발된 운전자 중 운전면허 취소 수치에 해당하는 혈중알코올농도 0.1% 이상은 6명, 운전면허 정지 수치에 해당하는 혈중알코올농도 0.05∼0.1%가 19명으로 집계됐다. 단속된 대상에는 혈중알코올농도가 0.183%나 되는 만취 운전자도 있었다.

이날 특별단속은 최근 음주운전 사망사고가 잇따르고, 가을 행락철 들뜬 분위기에 편승한 음주운전 심리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실시됐다.

경찰 관계자는 “앞으로도 대형사고의 위험이 큰 고속도로에서 음주운전 불시 단속을 지속해서 실시할 방침”이라면서 “유흥가와 행락지 주변에서도 주·야간을 가리지 않고 수시로 단속을 하는 등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19일 이뤄진 경기북부경찰청 대상 국정감사에서 자유로 및 고속도로에 대한 음주단속 강화가 지적된 바 있다.

의정부=박재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