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 경영지식 교육으로 소상공인 위기 돌파한다
전문 경영지식 교육으로 소상공인 위기 돌파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DSC05698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들의 실질적인 돌파구 마련을 위해 경기도 소상공인연합회가 경희대학교 글로벌 미래교육원과 함께 소상공인 전문 인력 양성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

경희대학교 글로벌 미래교육원(원장 김양균)과 경기도 소상공인연합회(회장 이병덕)는 29일 경희대 글로벌미래교육원에서 소상공인 특화 경영학사 학위과정 개설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양측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기존상권의 과포화 상태에서 수익성 저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고민을 해결하고 골목상권을 지킬 수 있는 차세대 비즈니스 솔루션을 개발할 방침이다.

특히 다양한 분야로 진출한 소상공인 네트워크와 100% 박사학위를 소지한 국내 최우수 교수진, 전문 경영 컨설턴트, 산업별 전문가들이 참여해 소상공인 비즈니스에 성공 노하우를 전수해 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병덕 회장은 “배움의 기회를 얻고자 하는 소상공인이나 가업승계를 준비하는 청년들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소상공인 업종 관련 분야에서 전문 경영지식을 습득한다면 경쟁에서 한층 유리한 고지를 점하리라 본다”고 말했다.

구예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