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후원 명칭 사용 및 승인에 대한 관리 감독 강화
고양시, 후원 명칭 사용 및 승인에 대한 관리 감독 강화
  • 송주현 기자 atia@kyeonggi.com
  • 입력   2018. 11. 08   오후 3 : 35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가 후원 명칭 사용 및 승인에 대한 강도 높은 관리감독 방안을 마련해 추진한다.

8일 현행 고양시 후원 지침에 따르면 후원 명칭 사용을 희망하는 단체나 기관 등은 시의 승인을 거쳐야만 이를 사용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절차를 생략·무시하고 후원 명칭을 사용하는 일부 행사나 단체가 있어 시민들 사이 시와 상관 없는 행사에 대한 오해를 불러왔다.

시는 이같은 문제 해결을 위해 후원 명칭 무단 사용에 대한 ‘3중 대응 체계’를 마련해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먼저 누구나 후원 승인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에 메뉴를 개설했다.

메뉴는 지난 1일부터 공유하고 있으며 신규 승인이 발생할 때마다 수시로 자료를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또 무단 사용으로 확인된 홍보물이 현장에서 즉시 철거·회수될 수 있도록 광고물 정비부서와 홍보 게시대 관리부서의 공조 체계를 구축하고 후원 명칭을 무단으로 사용하는 행사나 홍보물을 신고 할 수 있도록 신고센터도 운영한다.

시 관계자는 “무단 후원 도용이나 무분별한 승인은 시의 브랜드 가치와 행정의 신뢰성을 훼손할 수 있고 이로 인한 피해는 고스란히 시민에게 갈 수 있어 강도 높은 대책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 무단 사용이 적발될 경우 행정조치는 물론, 법률 자문을 받아 민·형사상 조치로 엄중히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고양시는 각 부서의 후원 승인 검토를 위한 체계적이고 통일된 기준의 체크리스트를 도입, 시민안전관리, 공익성, 건전성, 실현 가능성 등 각 항목별로 다각적인 검토를 통해 후원 명칭을 승인하고 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