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6', 자체 최고 시청률…'슬기로운 삼시세끼' 시작
'신서유기6', 자체 최고 시청률…'슬기로운 삼시세끼' 시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서유기6'의 은지원(왼쪽)과 이수근. tvN
'신서유기6'의 은지원(왼쪽)과 이수근. tvN

'신서유기6'가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tvN '신서유기6'의 케이블, 위성, IPTV가 통합된 유료플랫폼 가구 시청률이 평균 6.6%, 최고 7.4%를 기록하며 케이블,종편에서 동시간대 1위를 달성함과 동시에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타깃시청률(남녀2049세) 역시 평균 5.9%, 최고 6.7%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닐슨코리아/전국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일본에서의 촬영을 만료하고 한국으로 돌아와 드래곤볼 대방출 게임에 임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피오와 강호동은 정답을 맞히는데 성공해 드래곤볼을 얻었지만, 송민호가 정답을 맞히지 못해 그대로 시즌이 마무리됐다. 이어 '신서유기6.5'인 '슬기로운 삼시세끼'가 시작됐다.

먼저 오는 팀에겐 상이 있고 늦게 오는 팀에겐 벌칙을 주는 게임. 우여곡절 끝에 강호동, 은지원, 피오팀이 게임에서 승리해 웃음을 안겼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