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과학시간에도 통일교육… 교육부, 교과서도 평화통일 중심 개편
체육·과학시간에도 통일교육… 교육부, 교과서도 평화통일 중심 개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체육·과학 등의 수업시간과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에도 평화통일 교육이 강화된다.

교육부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학교 평화·통일 교육 활성화 계획’을 27일 발표했다.

교육부는 먼저 교육과정과 교과서를 보완해 관련 내용을 강화하고, 수업 콘텐츠 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통일 교육 관련 교과 성취기준을 분석하고 내년부터 정책연구를 통해 교과서를 ‘평화통일 교육 체계’로 재구성하는 한편, 교과서 서술도 평화·공존 관점으로 바꾸기로 했다. 도덕·사회뿐 아니라 예술·체육·가정·과학 등 여러 교과에서 통일 교육을 하도록 하고 봉사활동이나 동아리 등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에도 활동 중심 평화통일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 학생들의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을 위해 통일 동아리 활동을 지원을 올해 153개에서 내년에 200개교로 늘리고, 한국-독일 학생교류, 동북아 평화체험 등 학생 해외체험도 추진한다. 교육부는 이와 별도로 시·도 교육청, 통일부(통일교육원), 유관기관과 학교 평화·통일교육 지원체계를 꾸리고 남북한 교육실태나 교육과정에 관한 정책연구를 해 남북 교류·협력이 본격화할 경우를 대비하기로 했다. 강현숙기자

강현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