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이었고 감사한 시간들" 설인아, '섹션TV' MC 하차 소감
"영광이었고 감사한 시간들" 설인아, '섹션TV' MC 하차 소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설인아가 '섹션TV 연예통신'에서 하차하며 출연진과 함께 기념 사진을 찍었다. 설인아 공식 인스타그램
배우 설인아가 '섹션TV 연예통신'에서 하차하며 출연진과 함께 기념 사진을 찍었다. 설인아 공식 인스타그램

배우 설인아가 1년 8개월 동안 함께 해온 '섹션TV' 시청자들에 작별 인사를 전했다.

설인아는 지난 7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MBC 연예정보프로그램 '섹션TV 연예통신'(이하 '섹션TV') 마지막 촬영 및 MC 하차 소감을 밝혔다.

설인아는 '섹션TV' 전 출연진과 함께 찍은 마지막 단체 사진과 함께 "오늘부로 섹션TV 연예통신 식구들과 시청자분들과 헤어져야 할 시간이 왔다"며 "부족했던 저에게 명예로운 자리에 앉혀주신 것만으로도 영광이고 감사한 시간이었다. 사랑해요 섹션 TV! 계속 사랑해주세요!"라는 멘트를 게재했다.

지난 2015년 데뷔한 설인아는 다수의 작품을 통해 떠오르는 신예 배우로 자리매김했으며, 지난 2017년 5월에는 데뷔 2년 만에 '섹션TV'의 최연소 안방마님으로 발탁돼 화제를 모았다.

약 1년 8개월 간 뜨거운 관심과 응원 속에서 능숙한 진행 능력을 보여준 설인아는 '2017 MBC 방송연예대상' 쇼·시트콤 부문에서 여자 신인상을 수상하며 MC로서의 능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한편, 첫 주연작 '내일도 맑음'으로 '2018 KBS 연기대상'에서 여자 신인상을 수상한 설인아는 연기와 예능을 오가며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으며, 2019년에도 그녀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