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최병서 "조용필 성대모사, 화장실서 연습하면 쉬워"
'아침마당' 최병서 "조용필 성대모사, 화장실서 연습하면 쉬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침마당'에 출연한 개그맨 최병서. KBS1
'아침마당'에 출연한 개그맨 최병서. KBS1

개그맨 최병서가 조용필 성대모사의 비법(?)을 공개했다.

19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최병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최병서는 등장과 함께 조용필의 '창밖의 여자'를 조용필 목소리로 소화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병서는 "조용필 흉내는 아무나 낼 수 없는 것 같다. 팁을 알려달라"는 부탁에 "조용필 성대모사는 정말 노래를 잘 하는 사람이 성대모사를 해야 한다. 노래를 못하면 힘들다"며 은근슬쩍 자기자랑으로 대신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조용필 노래를 연습할 때는 이런 스튜디오에서 하는 게 아니다. 화장실에서 연습하는 건 쉽다"며 직접 화장실에서 조용필 노래를 연습하는 모습을 시범 보여 다시 한 번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최병서는 "조용필 노래는 고음 처리나 눌러줄 때 목소리가 틀리다. 일본 공연 다니실 때 '돌아와요 부산항에'를 재녹음한 게 있었는데, 쉰 목소리가 나온다. 그게 매력 있어서 몇 개를 녹음했었다"고 말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